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색조·문신

CHAR&LEE SKIN CLINIC
난치성 색소

난치성 색소질환이란

난치성 색소질환이란 피부의 표피층과 진피층에 색소가 비정상적으로 증식되어 나타나는 질환입니다.
획일적으로 딱지가 앉는 고출력의 치료가 아닌, 피부에 가하는 손상을 줄여 저출력 치료 방법을
바탕으로 개인별 피부 상태에 적합한 치료 플랜을 제공합니다.

구별이 어려운
난치성 색소질환의 종류

오타모반

피부 진피층에 검은색 멜라닌을 생성하는 비정상적인 멜라닌세포가 증식해 푸르스름하고 검게 나타납니다.

밀크커피 반점

연한 갈색을 띠면서 다양한 크기로 주변 피부와 비교했을 때 명확하게 구분되는 것이 특징입니다.

베커모반

연갈색 또는 흑갈색으로 비대칭적인 병변의 모양을 띄는 색소반점입니다. 병변에 털을 동반하면서 나타나기도 합니다.

군집성 흑자증

주로 소아기에 발견되어 사춘기를 지나 성인기가 되면 크기가 멈추게 됩니다. 다수의 갈색 흑자가 군집하여 여러 신체 부위에 나타납니다.

선천성 · 후천성 오타모반

오타모반은 동양권에서 많이 발생하는 색소질환으로 표피가 아닌 진피층에 멜라닌 색소가
과다생성되어 컴푸른 빛의 색소침착이 얼굴 주위에 생기는 피부 질환입니다.

후천성 오타모반의 경우 이마, 관자놀이, 광대뼈부위, 눈꺼풀, 콧잔등 부위에 대칭으로 생기는
청갈색 또는 청회색의 동글동글한 반점으로 주로 20대 부터 발생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오타모반 제거

오타모반은 자연소실되지 않고 치료하지 않으면, 평생 지속되므로 적절한 치료시기 및 치료방법이 필요합니다.
차앤리 피부과에서는 멜라닌 세포만을 선택적으로 파괴하고, 주변 정상조직에는 손상을 주지 않고 오타모반을
치료할 수 있는 레이저를 통해 효과적으로 치료하고 있습니다.

밀크커피반점

대표적인 난치성 갈색반점인 밀크반점은 조직학적으로 멜라닌 세포의 증식없이 표피에 멜라닌 색소가
증가된 병변을 말합니다. 한국인의 10~20%가 가지고 있는 흔한 색소성 반점으로 출생 직후, 선천적으로 나타나는데
나이가 들면서 색이 옅어지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의 경우 성장과 비례해 병변 크기가 함께 커지는 양상을 보입니다.

나이가 어릴수록
치료효과가 좋음

선천적인 경우가 많은 밀크커피반점은 어릴 때 치료 시 치료횟수, 치료효과 등 모든 면에서 안정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불규칙한 형태일수록
치료효과가 좋음

불규칙한 형태로 다양한 색분포를 가진 경우 치료효과는 더 좋으며 균일한 색과 뭉친 모양이 있는 경우, 형태는 경우에 따라 딱지치료가 필요하기도 합니다.

작게 나뉘어진 경우
치료효과가 좋음

작은 조각으로 나뉘어져 있는 경우 부분적 치료를 통해 빠르고 안정적인 치료가 가능해 치료효과도 빠르게 나타납니다.

색이 흐릴수록
치료효과가 좋음

얼룩이 눈에 띄지만 피부색과 색차이가 크지 않은 경우 치료 횟수도 적고 치료효과도 좋게 나타납니다.

밀크커피반점 치료시기?

밀크커피반점은 시간이 지나고 사람이 성장할수록 점점 커지고 진해지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비교적 치료면적이 좁고, 치료효과가 좋기 때문에 생후 1~2개월 이후 부터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좋습니다.

베커모반

불규칙한 모양을 가지고 황갈색을 띈 베커모반은 멜라닌 세포에서 멜라닌 분비가 증가하여
발생합니다. 전체 인구 0.5%에서 발생하는 비교적 흔한 질환으로 보통 사춘기에 발생하기 시작하며
국소적인 남성호르몬에 대한 반응 증가가 원인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남성에게서 더 많이 발생하며 앞가슴, 어깨 부위에 주로 편측성 모발을 동반한 황갈색 또는
연한 갈색의 불규칙한 반점으로 나타나고, 보통 10~20CM 혹은 그 이상으로 커지는 것이 특징입니다.

얼굴 한 쪽 면에 넓게 퍼져있는 상태

10대 사춘기에서 많이 발생

시간이 지날수록 표피가 두꺼워짐

다모증을 동반하기도 함

어깨, 가슴, 팔 등에 주로 발생

재발 가능성 존재

군집성 흑자증

군집성 흑자증은 수많은 작은 갈색만점[흑자] 들이 몸의 중앙라인을 경계로 주로 한 쪽 부위만 서로 모여
분포하는 양상을 보이는 아주 드문 피부 색소질환입니다.

출생 시에는 거의 보이지 않다가 주로 이른 소아기부터 발생되며,
나이가 들면서 흑자의 숫자도 늘어나 전체적인 병변 크기도 커지는 양상을 보입니다.

사춘기나 성인기가 되면 멈추게 되고, 가끔씩 드물게 10대 후반 부터 나타나기도 합니다.

군집성 흑자증의 특징?

군집성 흑자증은 2~10mm 정도의 작은 반점으로 신체 아무곳에서나 발생할 수 있지만,
주로 경계가 명확하게 나타나고 몸의 중앙성을 넘지 않는 분포가 대부분입니다.

점점 진해지는 색소질환,
완치하기가 어렵고 재발하기 쉽다는데
사실인가요?

색소질환의 종류와 깊이, 크기에 따라서 치료방법은 달라지게 됩니다.
색소질환은 단독으로 생긴다기보다 복합적으로 나타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색소의 형태와 크기,색소침착의 깊이, 원인, 증상들을 정밀하게 진단하여
원인에 따른 근본적인 치료로 보이지 않는 기미나 색소까지 확실하게 치료가 진행되어야 합니다.

차앤리피부과의
난치성 색소질환프로그램

차앤리 피부과 색소질환프로그램은 색소의 특성 및 타입에 따라 피부 깊숙이 자리한 색소까지
치료하여 재발 가능성을 줄이고 장기적인 개선 효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정확한 피부진단,
마크뷰(MARK-VU) 피부진단

마크뷰 피부진단기는 LED를 이용한 저속광원과 편광필터를 사용한 피부진단 시스템으로
육안으로 볼 수 없는 질환들을 나타내어 주기 때문에 피부 문제점을 조금 더 정확하게 파악 가능하고
세심하고 디테일한 시술 계획을 세울 수 있습니다.

기미·잡티 치료 후 주의사항

전체 의사 중 단 2%

피부과 전문의로서 자부심을 가지며,
소중한 피부를 위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연구합니다.


하루동안 열지 않기 닫기